국무총리 이낙연 프로필

티스토리 메뉴 펼치기 댓글수0

정치

국무총리 이낙연 프로필

Star 지노아빠
댓글수0

국무총리 이낙연 프로필


2017년 5월 31일 재적의원 299명 중 188명이 투표해 164명이 찬성표를 던졌다. 20명이 반대 의사를 표시했다. 기권과 무효는 각각 2표였다. 


한국당 소속 의원(107명)은 전원 불참했다.




이낙연(李洛淵) 전 광역단체장, 전 국회의원
출생 : 1952년 12월 20일 (만 64세), 전남 영광군 법성면
소속 : 더불어민주당
학력 : 서울대학교 법과대학 법학과 졸업  외 2건
수상 : 2016 대한민국 경제리더 대상 미래경영부문 대상  외 34건
경력 : 2014 제37대 전라남도 도지사  외 37건


선거

대수

직책

선거구

정당

득표수

득표율

순위

당락

비고

총선

16대

국회의원

전남 함평군·영광군

민주당

37,863 표

60.20%

1위

당선

초선

총선

17대

국회의원

전남 함평군·영광군

민주당

30,123 표

55.28%

1위

당선

재선

총선

18대

국회의원

전남 함평군·영광군·장성군

통합민주당

42,950 표

67.93%

1위

당선

3선

총선

19대

국회의원

전남 담양군·함평군·영광군·장성군

민주통합당

63,887 표

77.32%

1위

당선

4선

지방 선거

37대

도지사

전라남도

새정치

755,036 표

77.96%

1위

당선

초선


이낙연 사이트


이낙연 공식사이트 : http://governor.jeonnam.go.kr/main.do?site=cyber

이낙연 카카오스토리 : http://story.kakao.com/ch/nylee

이낙연 블로그 : http://blog.naver.com/21nylee

이낙연 페이스북 : https://www.facebook.com/21nylee


본관은 전주(全州)로 이성계의 이복 형인 완풍대군의 후손이다. 전라남도 영광군 출신이다.


1979년부터 동아일보 기자로 21년 간 재직하였다.


2000년 16대 총선에서 김대중 대통령의 발탁으로 고향인 전라남도 함평ㆍ영광에서 출마하며 정계에 입문했다.

(언론인 출신의 정치인 중 비교적 성공적인 길을 걷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동아일보 정치부 기자로 일하던 시절 ‘동교동계’로 불리던 옛 민주당을 출입하다가 김대중 전 대통령과 알게 되면서 정치권에 입문하게 됐다. 이때 김 전 대통령이 이낙연 당시 기자를 얼마나 아꼈는지 하루는 기자회견을 할 일이 있었고 그때문에 타사 기자들은 다 모였는데 이낙연 기자가 보이질 않자 시작을 안하다가 이낙연 기자가 조금 늦게 도착하니 그제서야 기자회견을 시작했다는 일화가 전해졌을 정도다.)


 제16대부터 19대까지 4선 국회의원을 지내며, 초선 시절에는 두 차례 새천년민주당 대변인을 역임했고 2002년 노무현 정부에서도 대변인을 맡았다. 대변인 시절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문 작성에 참여했고 노무현 대통령 취임사 작성도 맡았다.


동경 특파원 시절 쌓은 인맥을 발판으로 국회 한·일 의원연맹 수석부회장 등을 지냈다.[1]


2014년 6월 1일부터 2017년 5월 12일까지 제37대 전라남도지사를 지냈다.


2017년 5월 제45대 국무총리 후보자로 지명되었다.


알아주는 막걸리 애호가로 주량이 막걸리 6통이라고 한다.



노무현대통령탄핵과 이낙연

2004년 노무현 대통령 탄핵 사태 당시 발의자 명단에는 올랐지만 본회의에서 반대표를 던졌으며 제17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새천년민주당 후보로 같은 선거구에 출마하여 당선되었고 원내대표로 선출되었다. 2005년 새천년민주당이 민주당으로 개칭하면서 민주당 소속이 되었다. 2007년 대통합민주신당에 참여하여 대변인에 임명되었다.


가족

배우자 김숙희, 아들은 정신과 의사입니다.



이낙연 저서


'세상이야기', '80년대 정치현장', '이낙연의 낮은 목소리', '어머니의 추억', '식(食)전쟁-한국의 길', '농업은 죽지 않는다', '전남, 땅으로 적시다' 



아들의 국방의 의무를 이행하기 위한 탄원서와 답변서 공개


공개된 탄원서에는 “제 자식이 현역으로서 국방의 의무를 이행할 수 있도록 선처해 달라”며 “신체 상태가 현역으로 복무하기 어렵다면, 공익근무요원으로라도 이행했으면 하는 것이 저와 제 자식의 희망”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는 5월 24~25일 실시될 예정입니다.

만약 부결이 된다면 다시 한번 민심이 어떤지 확인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입니다.


맨위로